2022526(목요일) 사이트맵 구국기도를 즐겨찾기로 시작페이지로    
 
뉴스검색
최종편집 : 2020-09-22 오전 11:12:26
 
   
정치경제
HOME > 정치 >국방/외교/북한  
[2013-08-28 오후 3:28:27ㅣ조회:3417]
대한민국 국회의원이 북한 편에 서다 
이석기, 전쟁시 북한 도울 계획 짰다?

애국가를 거부하고, 태극기를 게양하지 않는 등 북한을 옹호하는 발언을 연이어 쏟아내며 ‘종북’으로 불렸던 이석기 통합진보당 의원. 그의 위험한 실체가 드러나고 있다.



전쟁시 북한을 돕기 위해 총기로 무장할 것과, 파출소 및 무기저장소를 습격하는 등 구체적인 준비를 해왔다는 충격적인 얘기다.



국가정보원은 28일 이석기 통합진보당 의원의 자택과 국회 사무실 등을 전격 압수수색했다. 1966년 한국독립당 사건 이후 현역의원이 내란음모죄 혐의를 받게 된 건 처음이다. 내란죄는 국토를 참절하거나 국헌을 문란할 목적으로 폭동한 자에 적용하는 항목이다.



이석기 의원 이외에도 김홍렬 경기도당위원장을 포함 통합진보당 인사 10여명을 내란음모와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를 적용, 관련인들의 자택과 사무실 18곳을 전격 압수수색 중이다.



북한이 남한을 침략했을 때 이를 돕기 위해 남한 내 세력들이 파출소나 무기저장소 등을 습격하는 등의 내란행위를 준비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미 국정원은 이석기 의원이 “파출소나 무기저장소 등을 습격해 북한을 도울 준비를 할 것”, “유사 시에 대비해 총기를 준비하라”는 등 군사반란 수준의 발언을 한 녹취록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자는 수백명에 이를 것이란 게 국정원의 얘기다.



녹취록 확보라는 결정적 증거와, 관련자도 수백명에 이른다니 이는 빼도박도 못하는 중대 사태다.게다가 현직 의원인 이석기가 변장한 상태로 도피했다고 하니, 내란을 획책한 중요인물을 놓치게 되는 게 아닌지 우려까지 된다.



새누리당은 이날 논평을 내고 충격과 공포를 느낀다며 엄중한 처벌을 강조했다.



사실 이석기는 ‘통합진보당’ 파동 속에서 '경기동부연합'의 수장으로 지목받으며 종북 논란의 한 가운데 섰던 핵심 인물이다. 1999년 민혁당 사건 수사 때 수사기관의 추적을 피해 3년쯤 도피생활을 하다가 2002년 5월에야 체포됐다. 그는 2003년 3월 21일 항소심에서 징역 2년6개월 실형을 선고 받았다가 노무현 정부때 사면된 바 있다.



현직 국회의원이 지하조직원 100여명에게 유사 시에 대비해 총기를 준비할 것과 준비한 총기로 국내 주요시설에 대한 타격 준비 내용까지 지시한 사건.



이건 군사반란 수준에 해당한다. 대한민국을 붕괴시킬 궁리나 하고 있던 이가 국회의원이 되어 나라의 대사를 결정하고 있었다니 정말 충격적이다.



비정기적인 회합을 2004년부터 서울과 경기 일대에서 벌여왔다고 한다. 이런 증거를 잡고서도 수사하지 않는다는 것은 말이 되지 않는다.



압수수색은 이 의원 보좌진이 국정원 직원들의 출입을 막고 저항하면서 지체됐으며, 이 의원 보좌진은 국정원 직원들이 국회 사무실에 도착하기 전 사무실 문을 잠근 채 내용이 확인되지 않는 서류를 파쇄기에 넣어 파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정원은 현재 변장한 채 도피했다는 이 의원의 소재 파악에 총력을 기울이는 한편, 국가정보원과 검찰은 이 의원이 어떻게 압수수색 사실을 사전에 알고 도피했는지 경위를 조사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통진당은 요즘도 애국가를 잘 부르지 않고, 북한식으로 당원증을 들어 투표하고 있다고 한다. 내란음모죄로 통진당 국회의원이 문제가 되고 있는 상황에서 종북정당이라는 꼬리표를 달고 있는 통진당을 내버려둬야 하나.



당 행사에 앞서 애국가 대신 운동가인 '임을 위한 행진곡'을 부르는 이들. 국민의례 생략은 물론이다. 반정부 반미와 관련된 주장들만 일관되게 펼치는 게 이들이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애국시민단체 국민행동본부 등은 지난 4월부터 법무부에 통합진보당 해상 청원서를 제출, 조속한 처리를 요구해왔다.



하지만 이 청원은 법무부에 계류 중이다. 청원을 접수해 타당성 여부를 계속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등이 지속적으로 처리를 촉구하고 있는 실정이다. 통합진보당에 대한 해산청원은 2004년 6월부터 지금까지 모두 네 차례 이뤄졌으며 이전 세차례의 청원은 받아들여지지도 않았다.





홍순석 경기도당 부위원장, 이상호 경기진보연대 고문, 한동근 전 수원시위원장 등 3명은 이미 체포됐다.



이제는 정당해산을 추진해야 한다. 더 지체할 수 없다. 대한민국 전복을 위해 노력해온 이들이 대한민국으로부터 유지비를 받으며 활동하고 있다는 게 참으로 통탄할 노릇이다.



이석기 의원 하나만 있지 않을 것이다. 통합진보당은 물론, 민주당 내부까지 샅샅이 뒤져 내란을 획책하고 있는 이들을 잡아내야 한다.



국회의원들은 국가기밀 열람권을 갖는다. 국가정보원의 예산과 현안보고는 물론, 핵심군사기밀과 남북관계, 각종 외교에 대한 현안과 교섭내용 등을 보고 받는다. 그리고 이 모든 것을 제어할 수 있는 힘도 있다.



일부 국민들은 말한다. 요즘 세상에 무슨 ‘내란음모’냐고. 그들은 대한민국을 안전한 곳으로만, 그리고 민주적으로만 진행되는 세상으로 안다.



이번 사태로 국민들이 여전히 치열한 이념대립과 북한을 추종하는 세력에 대한 실상을 깨달았기를 바란다.



<채널A>, “이석기, 전쟁 시 北 도울 준비”
이석기의 이념은?
이석기의 주사파 행적 기록
진보당 이석기 의원실 등 10곳 압수수색


 
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및 섹션별 주요 뉴스
국정운영, 각자위치에서 최선 다해야
미국과 중국이 충돌하면
이승만 대통령의 불교정화 결심의 단초
종북척결로 안보 강화 시켜라!
통합진보당 신속한 해산 결정 재차 촉구
향군은 그 어느 때보다 격랑이 예고되는 2014년 대한민국의 안보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
 
 
 
:::: 구국기도 ::::
구국기도 - 김성광의 신앙칼럼

손을 들면 이긴다
  [발행: 19/09/16ㅣ조회: 43]
누구의 소리를 들을
  [발행: 19/09/10ㅣ조회: 70]
하나님께 돌이켜라(절
  [발행: 19/08/26ㅣ조회: 166]
구국기도 - 명사칼럼
김동길 박사
김정은 따른다는 자들...
[발행: 2014/01/03ㅣ조회:13650]
주간 - BEST
월간 - BEST
정치경제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광고안내 | 독자서비스 | 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Contact Us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위례성대로 6(방이동 44-3 토픽스3층) 올림픽공원 평화의문 앞 | TEL : 02) 554-6597 | FAX : 02) 3453-1708 | 등록번호 : 서울아00345

Copyright ⓒ 2006 구국기도의 모든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하여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