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4(월요일) 사이트맵 구국기도를 즐겨찾기로 시작페이지로    
 
뉴스검색
최종편집 : 2020-09-22 오전 11:12:26
 
   
정치경제
HOME > 정치 >국회/정당/선거  
[2013-07-24 오전 10:25:25ㅣ조회:2867]
민주당, 대화록 폐기 사실상 시인? 
“국정원 자료가 원본”

국정원이 공개했던 남북정상회담 대화록을
[가짜]라고 주장해왔던 민주당이
손바닥 뒤집듯 입장을 뒤바꿨다.

사상 초유의 사초(史草) 실종 확인 직후
[국정원 자료가 원본]이라고
황급히 말을 바꿔버린 것이다.

민주당 전병헌 원내대표는
22일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다음과 같이 말했다.



“새누리당은 국가정보원이 공개한 문서를
원본이라고 이미 주장하고 있기 때문에
[국정원 원본]을 (대화록) 원본으로 보면 된다.”



이언주 원내대변인도
오전 현안 브리핑을 통해
“국정원이 남북정상회담 회의록 전문을 갖고 있고,
이미 공개하지 않았느냐”고 언급했다.

[저질 막말] 논란을 일으킨
정청래 의원(서울 마포을/ 784-9241/ crjung@assembly.go.kr)도
[말 바꾸기] 주장에 가세했다.



“국정원이
[국정원 것이 원본]이라고 주장하는데,
그럼 국정원에서 무단으로 공개한 게
[정상회담 대화록]이라고 인정하면 되는 것이다.”



민주당 측은
국정원이 대화록을 공개한 데 대해
[위조-변조] 의혹을 제기하면서
국정원의 대화록은 가짜고 국가기록원 대화록이 진짜라는 식으로
주장해왔다.

친노(親盧·친노무현) 세력의 우두머리격인
문재인 의원 역시
“대화록은 국가기록원에 이관되어있는 것이 정본이므로,
국정원에 있는 것은 부본이나 사본일 뿐”이라고 했었다.


민주당의
[말 바꾸기] 행태는
노무현 전 대통령 측의 대화록 폐기를
사실상 인정한 것으로 보인다.

핵심은 이렇다.

노무현 정부 측 김만복 전 국정원장은
정상회담 녹음파일을 풀어
청와대와 국정원이 각각 1부씩 보관해왔다고 했다.

이후 노무현 전 대통령의 지시로
2개의 원본을 제외한 일체의 사본을 폐기했다고 했다.

하나는 이번에 국정원장이 공개한 대화록이고
나머지 하나는 당시 청와대에 있었다.

청와대의 주인이 바뀐 후
노무현 전 대통령 측 인사들이
남북정상회담 대화록을 봉하마을로 들고 간 뒤
대화록의 행방은 묘연해졌다.

국가기록원은
친노 세력에게 대화록을 이관 받지 않았다고 밝혔다.



※ 포인트


① 대화록 원본은 분명 2부였다.

② 1부는 국정원이 공개한 대화록이다.

③ 봉하마을로 넘어간 대화록 1부는 행방을 알 수 없다.

④ 대화록 증발이 공식화되자 민주당은 서둘러 말을 바꿨다.


이날 <동아일보>는
남북정상회담 최종본을 작성한
조명균 전 안보정책비서관이
“노무현 전 대통령의 지시로 이지원(e-知園) 시스템에서
남북정상회담 회의록을 삭제했다”는 취지로
검찰에서 진술했다고 보도했다.


이러한 보도에도 불구하도
조명균 전 안보정책비서관은
여전히 굳게 입을 다물고 있다.



새누리당은
“누가, 어떻게, 왜 역사를 지우려고 했는지
검찰 조사를 통해
대화록이 사라진 경위를 명명백백히 밝히겠다”고
공언했다.

이제 남은 건 심판뿐이다.



非盧, 親盧 내쳐라!
문재인, 자승자박!
대화록 실종! 의문의 키
NLL 대화록 실종 확인, 드러난 의혹들


 
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및 섹션별 주요 뉴스
국정운영, 각자위치에서 최선 다해야
미국과 중국이 충돌하면
이승만 대통령의 불교정화 결심의 단초
종북척결로 안보 강화 시켜라!
통합진보당 신속한 해산 결정 재차 촉구
향군은 그 어느 때보다 격랑이 예고되는 2014년 대한민국의 안보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
 
 
 
:::: 구국기도 ::::
구국기도 - 김성광의 신앙칼럼

손을 들면 이긴다
  [발행: 19/09/16ㅣ조회: 43]
누구의 소리를 들을
  [발행: 19/09/10ㅣ조회: 70]
하나님께 돌이켜라(절
  [발행: 19/08/26ㅣ조회: 166]
구국기도 - 명사칼럼
김동길 박사
김정은 따른다는 자들...
[발행: 2014/01/03ㅣ조회:13650]
주간 - BEST
월간 - BEST
정치경제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광고안내 | 독자서비스 | 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Contact Us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위례성대로 6(방이동 44-3 토픽스3층) 올림픽공원 평화의문 앞 | TEL : 02) 554-6597 | FAX : 02) 3453-1708 | 등록번호 : 서울아00345

Copyright ⓒ 2006 구국기도의 모든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하여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