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420(화요일) 사이트맵 구국기도를 즐겨찾기로 시작페이지로    
 
뉴스검색
최종편집 : 2020-09-22 오전 11:12:26
 
   
정치경제
HOME > 경제 >경제일반  
[2013-07-21 오전 9:55:44ㅣ조회:4018]
전기 아끼는 10가지 방법 
생활속 작은 실천이 에너지국가 만든다
전기를 아끼는 10가지 방법
하지원 편집위원‧(사)에코맘코리아 대표


2013년 07월 08일 (월) 10:24:00 미래한국 futurekorea@futurekorea.co.kr




하지원 편집위원
(사)에코맘코리아 대표

어렸을 적 더우면 돗자리를 깔고 누워 자연바람을 즐겼고 냇가에 가서 발을 담갔던 기억이 난다. 수박을 시원한 냇가에 담가 둔 후 식칼로 뚝 잘라 맛나게 먹었던 추억도 아른거린다.

그런데 이젠 조금만 더워도 에어컨을 켠다. 식구도 적고 집에서 밥먹는 횟수도 훨씬 줄었는데도 집안의 냉장고는 커졌고 김치냉장고도 등장했다. 사방에 전기제품이 즐비하다. 우리나라는 에너지의 97%를 수입한다. 그런데도 에너지를 펑펑 사용한다. 현재 한국은 에너지소비 증가율이 매년 10%에 이르러 OECD국가 중 증가율이 제일 높다.

지난 2011년에는 실제로 수술 도중 블랙아웃 사태로 정전이 돼 혈액투석기가 멈추고 투석치료를 받던 신부전증환자가 사망한 사례가 있었다. 제조업체들의 잇따른 블랙아웃사태로 하루 생산량이 1시간 평균 14.1%나 줄어들었다.

에너지 과사용은 많은 온실가스를 발생시키고 지구를 뜨겁게 한다. 지금과 똑 같은 라이프스타일로 계속 살아간다면 21세기가 끝나기 전 지구의 온도는 6.4도까지 오를 것이라고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간 패널(IPCC)’은 전망하고 있다. 즉, 어떤 생명체도 살기 어려운 상황에 도달하는 것이다.

시간이 많지 않다. 우리의 삶 속에서 에너지 절약은 더 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이고 에너지 절약은 청정에너지를 생성하는 것과 같은 효과가 있다. 어떤 미래에서 살고 싶은가. 지금의 안락함이 우리 아이들의 미래를 불가능하게 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는가. 지금 시작하는 우리의 행동, 나의 작은 실천이 세상을 바꿀 수 있다.

지구를 살리는 10가지 습관, 에너지 절약 이렇게 실천하자.

• 집에서 실천하는 Best 5

- 붙박이 냉장고는 NO! 냉장고 온도를 1도만 높이자

붙박이 냉장고는 대부분 에너지 효율이 낮은 제품들이다. 붙박이 냉장고는 붙박이장으로 사용하고 에너지 소비 효율이 좋은 냉장고를 사용하자. 또한 냉장고 온도를 1도만 올리면 5%의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다. (냉동실은 평균 영하 15~18도 / 냉장실은 평균 3~4도로 설정하자.)

- 진공청소기 먼지필터부터 깨끗하게 청소

진공청소기는 가전기기 중 전력 소모가 매우 큰 기기이다. 진공청소기를 사용하기 전에 먼지 필터와 먼지통을 먼저 깨끗하게 청소하자. 먼지 흡입력이 높아지기 때문에 보다 낮은 전력을 사용해 청소할 수 있다.

- 전기밥솥 대신 압력밥솥을 쓰자

전기밥솥이 TV보다 전기를 많이 소모한다는 사실을 알고 있는가. 전기밥솥 대신 압력밥솥을 사용하면 전기도 아끼고, 시간도 아끼고, 밥맛도 더 좋아질 수 있다. 밥을 한번 지을 때 적당량을 지어 보온시간을 줄이자. 방금 지은 밥으로 밥맛도 올리고 건강도 지키고 훨씬 더 건강해질 것이다.

- 세탁은 반드시 찬물로, 빨래는 한꺼번에 모아 하자

세탁기의 세탁물 온도를 높게 하면 에너지 낭비가 심해진다. 찬물로 세탁해도 세탁기능에는 큰 차이가 없으므로 가급적 찬물로 세탁하자. 빨래는 한 번에 모아 돌리자. 세제는 가급적이면 쓰지 않는 것이 좋다. 불가피하게 사용해야 한다면 친환경세제를 쓰자.

- 다림질도 한꺼번에 모아서 하자

다리미를 처음에 켜서 가열할 때 가장 많은 에너지가 소모된다. 따라서 최대한 많은 분량을 모았다가 한꺼번에 다림질을 하자. 연간 사용 시간을 20%나 줄일 수 있다.

• 사무실에서 실천하는 Best 5

- 문 열고 에어컨 트는 것은 절대 금지!

덥다고 에어컨을 틀고 문을 열어 놓는 행동은 밑빠진 독에 물을 붙는 행위이다. 여름철 실내 적정온도는 26~28도이다. 에어컨 냉방을 과다하게 이용하면 실내온도와 실외온도 차가 커진다. 면역력이 약해지고 두통·감기증상·아토피·비염 등의 냉방병을 유발할 수 있다.

- 전기 흡혈귀, 대기전력 차단!

전자제품도 쉬고 싶다. 컴퓨터, TV 등의 전자제품은 실제로 사용하지 않는 상태에도 많은 전력을 잡아먹는다. 전자제품을 사용한 후 반드시 플러그를 빼거나 멀티탭의 전원을 꼭 끄자. 컴퓨터의 스크린세이브는 절전효과가 없다. 반드시 절전모드로 하거나 전원을 끄자. 1초의 클릭! 지구를 살릴 수 있다.

- 저층은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으로 건강까지 챙기자

날씬한 몸매를 원하는가. 5층 미만의 저층은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을 사용해 출근하자. 걸어다니며 건강도 지키고 전기도 절약하는 1석2조의 효과를 볼 수 있다.

- 재킷과 넥타이 풀고 여름은 쿨비즈로

쿨비즈룩은 노타이, 반팔 셔츠, 무릎 길이 스커트 등 간편하고 시원한 복장을 착용해 체감온도를 2℃ 가량 낮추는 것이다. 체감온도를 2℃ 낮추고 실내온도를 2℃ 높인다면 여름철 냉방전력수요의 14%를 절약할 수 있다. 이는 대형 원전 2기의 발전량에 해당하며 소나무 약 7억 그루의 식목효과가 있다. 대단하지 않은가. 바로 시작하자.

- 점심시간, 야근시간에는, 필요한 부분만 점등하자

점심시간, 야근시간 및 사무실에 사람이 없을 땐 반드시 소등하고 일부 인원만 사무실에 남아 있을 경우 부분 점등하자.

에너지 절약 참 쉽다. 가정에서 학교에서 직장에서 ‘지구를 살리는 10가지 에너지 절약 습관’을 통해 우리의 미래를 지키자.



이승만 박사 48주기 추모식
침몰하는 김한길의 민주당호
문재인이 대화록의 行方을 밝혀야
민주당, 민변, 전교조의 만행!
검찰, ‘전두환 일가’ 자금 추적 본격화


 
기사 더보기

  관련기사 및 섹션별 주요 뉴스
국정운영, 각자위치에서 최선 다해야
미국과 중국이 충돌하면
이승만 대통령의 불교정화 결심의 단초
종북척결로 안보 강화 시켜라!
통합진보당 신속한 해산 결정 재차 촉구
향군은 그 어느 때보다 격랑이 예고되는 2014년 대한민국의 안보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
 
 
 
:::: 구국기도 ::::
구국기도 - 김성광의 신앙칼럼

손을 들면 이긴다
  [발행: 19/09/16ㅣ조회: 43]
누구의 소리를 들을
  [발행: 19/09/10ㅣ조회: 70]
하나님께 돌이켜라(절
  [발행: 19/08/26ㅣ조회: 166]
구국기도 - 명사칼럼
김동길 박사
김정은 따른다는 자들...
[발행: 2014/01/03ㅣ조회:13650]
주간 - BEST
월간 - BEST
정치경제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광고안내 | 독자서비스 | 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Contact Us
주소 : 서울시 송파구 위례성대로 6(방이동 44-3 토픽스3층) 올림픽공원 평화의문 앞 | TEL : 02) 554-6597 | FAX : 02) 3453-1708 | 등록번호 : 서울아00345

Copyright ⓒ 2006 구국기도의 모든 뉴스 및 컨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하여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